•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오뚜기, 신제품 '화덕스타일 피자' 출시 행사 개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오뚜기 제공

오뚜기는 서울 성동구 소재 이탈리안 음식점 마리오네에서 '화덕스타일(style) 피자' 출시 기념 행사를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 오뚜기는 ▲페페로니디아볼라 피자 ▲트러플풍기 피자 등 신제품 2종을 현장에서 조리해 참석자들에게 제공하며 제품의 특장점을 알렸다.

새롭게 선보인 '화덕style 피자'는 직화 오븐에 구워 도우의 쫄깃한 식감을 살렸으며 화덕 특유의 불향과 깊은 풍미가 특징이다. 잘 숙성된 도우를 고온에서 구워낼 때 생기는 '에어버블'은 피자의 고소한 맛을 한층 더해준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페페로니디아볼라 피자'는 모짜렐라 치즈와 페페로니를 넣은 제품으로 매콤한 맛이 특징이다. '트러플풍기 피자'는 모짜렐라 치즈에 양송이, 새송이버섯을 더하고 트러플 풍미의 머쉬룸 소스를 가미했다.

에어프라이어와 전자레인지, 오븐 등 가정 내 조리도구를 활용해 화덕 없이도 전문점 수준의 피자를 완성할 수 있다.

온·오프라인 시장 리서치 기관 '칸타(Kantar)'에 따르면 올해 3월 기준 국내 냉동피자 시장 규모는 1267억원으로, 2020년(966억원) 대비 약 31.1% 성장했다. 냉동피자의 '프리미엄화'로 전문점 수준의 맛과 품질을 내세운 제품이 인기를 끌면서 냉동피자 평균 구매액은 2019년 1만5394원에서 지난해 1만8296원으로 약 18.9% 증가했다.

오뚜기는 토핑이나 도우의 차별화에 주력하던 기존 시장에서 더 나아가, 메뉴 및 품질 고급화를 통해 시장에 신선한 바람을 불러 일으키겠다는 포부다.

오뚜기 관계자는 "이번에 선보인 '화덕style 피자'는 메뉴의 다양화, 고급화를 추구하는 소비자 니즈를 적극 반영해 집에서도 간편하게 화덕피자 특유의 풍미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며 "국내 냉동피자 시장의 선두주자로서 시장의 흐름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김민지 기자 km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