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카드뉴스

거리두기 끝나자 음식점에 늘어난 '○○ 알바'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통계청의 '4월 고용동향 분석'에 따르면, 최근 주당 1~17시간 일하는 초단기 근로자 증가세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초단기 근로자는 3월 16만 1,000명, 4월 8만 3,000명 등 최근 두 달간 24만 4,000명 늘었습니다.

아울러 알바몬이 최근 4년간 1~4월에 등록된 아르바이트 채용 공고수를 분석한 결과, 전체 아르바이트 채용 공고는 전년 대비 51.1% 증가했는데요. 여기서도 초단기, 즉 '하루' 아르바이트 증가가 확인됐습니다.

알바몬 분석에 따르면, 하루만 일할 사람을 찾는 공고가 근무 기간별 아르바이트 모집 공고 중 가장 증가율이 높았던 것. 전년 동기 대비 67.8%, 3년 전과 비교하면 무려 175.7% 급증했지요.

하루 알바 공고가 가장 많이 증가한 업종은 외식/음료로, 전년 대비 139.2% 늘었습니다.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와 계절적 특성이 맞물려 외식 수요가 급증한 것이 하루 알바 증가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입니다.

이어 병원/간호/연구 90.4%, 생산/건설/노무 73.8%, 사무직 72.4% 순으로 하루 알바 증가율이 높게 나타났습니다.

이렇듯 하루 알바를 포함해 전반적으로 구인 공고가 늘어나면서 여러 업종이 활기를 띠고 있는데요.

반면, 모집 공고가 감소한 업종도 있습니다. 운전/배달 업종은 하루 알바 모집 공고가 33% 줄었습니다. 외출이 많아지고, 모임에 제한이 없어지면서 배달 이용자가 줄어들었기 때문으로 판단됩니다.

초단기 아르바이트 증가를 알아봤습니다. 여러분들도 하루 알바 경험이 있나요? 만약 하루 알바를 해야 한다면 어떤 일을 해보고 싶나요?

이석희 기자 seok@

관련태그

#하루 알바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