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송영길 “국민의힘, 부동산 개발이익환수 반대하지 않을 것”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5일 선대위회의서 압박···“진술 쫓으며 소설 쓰지 말고 돈 추적해야”

이미지 확대thumbanil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 사진=이수길 기자 leo2004@newsway.co.kr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가 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4일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과 관련해 “우리가 얻을 수 있는 것은 미래에 개발이 환수할 수 있는 제도적 개선을 이루는 것”이라며 부동산 개혁 입법에 속도를 강조했다.

송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선대위 총괄본부장단회의에서 “그동안 국민의힘이 이재명 후보가 왜 5,503억원 밖에 공익 환수를 하지 못 했느냐고 지적한 만큼 이번 개발이익 환수에 대해서는 반대하지 않을 것으로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송 대표는 “저희 당은 특정 피의자 의심을 받는 사람들의 진술을 쫓아다니면서 소설을 쓰지 말고 돈을 추적해 달라는 것을 강조하고 있다”며 “왜 부산저축은행의 부실 수사 해 1,155억원이 대장동 PF로 들어갔고 그 돈이 어떻게 연결돼서 하나금융 컨소시엄의 43%의 지분을 갖는 하나은행이 32억원밖에 배당을 받지 못했고, 6%의 지분을 갖는 화천대유 , 천화동인이 4,000억원이 되는 돈을 가져갔는데 왜 그랬는가를 좀 밝혀주시기 바란다”고 했다.

송 대표는 아울러 “특정 대학 출신들이 한때 박근혜 정부가 이명박 정부를 전부 풍미했다. ‘태평성대’라는 말이 나왔다”며 “이 사람들이 어떻게 만들어져서 여기까지 오게 됐는지 곽상도의 역할이 그 속에서 어떻게 되는지를 밝혀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민주당은 이재명 후보와 함께 토건 비리 세력, 정치 권력 언론 권력 간의 부패 동맹 사슬을 깨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했다.

문장원 기자 moon3346@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