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문 대통령 “10월 국민 70% 2차접종 완료”···‘백신허브국가’ 도약 의지 드러내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제76주년 광복절 경축식 참석

이미지 확대thumbanil

문재인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제공

문재인 대통령은 15일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늘어나고 있는 상황에 백신 접종에 대해 “10월이면 전 국민의 70%가 2차 접종까지 완료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방역당국은 10월말~11월초쯤 국민 70%의 2차 접종이 완료될 것으로 전망한 바 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서울 중구 ‘문화역서울 284’(옛 서울역사)에서 열린 제76주년 광복절 경축식에 참석해 “백신 접종도 목표에 다가가고 있다”며 이와 같이 말했다.

이어 문 대통령은 “코로나 위기 역시 어느 선진국보다 안정적으로 극복하고 있다. 델타 변이 확산으로 인한 4차 유행도 반드시 이겨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특히 ‘백신 허브 국가’로의 도약 의지를 나타내면서 “우리는 세계 2위의 바이오 의약품 생산능력, 한미 백신 파트너십 등에 기반해 인류 공동의 감염병 위기극복에 앞장설 것”이라고 다짐했다.

또한 “지난 5일 출범한 ‘글로벌 백신 허브 추진위원회’가 중심이 되어 백신 원부자재 개발부터 수급까지 집중 지원하겠다. 내년 상반기까지 국산 1호 백신을 상용화하는데 정부가 기업과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백신 허브 국가 도약 ▲글로벌 공급망에서 한국의 역할 제고 ▲선도적인 저탄소 경제 전환 추진이라는 3대 목표를 제시했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반도체와 배터리 산업에서 기술 격차를 더욱 벌려 글로벌 선도기지의 위상을 공고히 할 것이다. 기후위기 대응에 있어서도 올해 안에 실현가능한 2030년 감축목표를 공약하고, 그린뉴딜의 경험을 공유하는 등 국제적인 연대의 폭을 넓히겠다”고 말했다.

유민주 기자 youmin@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