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KT&G ‘릴 솔리드 2.0’, 유라시아 4개국 신규 진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KT&G 제공

KT&G는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PMI)과 글로벌 협업을 통해 2분기 유라시아 권역 4개국에 궐련형 전자담배 ‘릴 솔리드 2.0(lil SOLID 2.0)’ 및 전용스틱 ‘핏(Fiit)’을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KT&G와 PMI는 지난 6월 14일(현지시간) 아르메니아에 릴 솔리드 2.0과 핏 판매를 개시했다. 앞서 양사는 6월 3일과 7일 각각 세르비아와 키르기스스탄에 동일 제품을 선보이며 유럽 동남부와 중앙아시아까지 시장을 넓혔다. 지난달 13일에는 카자흐스탄에 릴 솔리드 2.0과 핏을 올해 첫 출시한 바 있다.

릴 솔리드 2.0은 소비자 만족도 향상을 위해 성능과 디자인이 한층 개선된 KT&G의 궐련형 전자담배 2세대 모델이다. 국내에는 올해 1월 전국 출시됐다.

현지에 출시된 디바이스는 ‘스톤 그레이(STONE GREY)’와 ‘코스믹 블루(COSMIC BLUE)’ 두 가지 색상이다. 전용스틱은 ‘핏 레귤러(Fiit REGULAR)’, ‘핏 레귤러 스카이(Fiit REGULAR SKY)’, ‘핏 크리스프(Fiit CRISP)’ 등 총 7가지 종류며 각 국가의 시장 상황에 따라 나라별로 3~4종 판매 중이다.

KT&G와 PMI는 지난해 궐련형 전자담배 ‘릴’의 해외 판매를 위한 제품 공급 계약을 맺고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에 ‘릴 솔리드 1.0 (lil SOLID 1.0)’을, 일본에는 ‘릴 하이브리드 2.0(lil HYBRID 2.0)’을 출시한 바 있다. 지난해 3개국에 이어 올해 2분기 ‘릴 솔리드 2.0’을 신규 4개국에 판매함으로써 ‘릴’은 총 7개국에 진출하게 됐다.

임왕섭 KT&G NGP사업단장은 “릴 솔리드 1.0과 릴 하이브리드 2.0이 현지시장에서 긍정적인 소비자 반응을 얻고 있는 만큼 릴 솔리드 2.0도 판매호조가 기대된다”며 “하반기에도 PMI와 협업을 통해 해외시장의 소비자들에게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민지 기자 km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