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한전, 베트남 붕앙2 석탄발전소 사업 오늘 이사회서 결론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한국전력이 5일 오후 화상으로 이사회를 열고 베트남 붕앙2 사업 추진 여부를 결정할 전망이다.

붕앙2사업은 베트남 북동부 하띤성에 1200㎿급 석탄발전소를 짓는 프로젝트다. 총사업비 22억달러(2조6000억원) 규모로, 한전과 일본 미쓰비시가 각각 40%씩 지분 투자를 한다. 삼성물산과 두산중공업이 설계·조달·시공사업자로 참여한다.

정부가 붕앙2사업을 일정대로 추진하기로 입장을 정리하면서 한전 이사회에서도 통과될 가능성이 클 것으로 업계는 보고 있다.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지난달 18일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에서 “현재 진행 중인 인도네시아 자바 9·10호기 사업과 베트남 붕앙 사업은 일정에 맞게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나 국내외 환경단체들은 “붕앙2사업은 사업성도 없을뿐더러 한국이 ‘기후악당’이라는 오명을 벗으려면 투자를 중단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친환경·신재생 확대 정책을 펴면서 해외에 석탄발전을 수출하는 것은 모순이라는 지적도 나온다.

앞서 지난 6월 열린 한전 이사회에서는 인도네시아 자바 9·10호기 석탄화력발전소 건설 사업을 둘러싸고 찬반 격론이 벌어져 안건 통과가 ‘보류’된 바 있다.

업계 관계자는 “붕앙2사업도 이사회 내부에서 반대 의견이 있을 수 있겠지만 추진하는 쪽으로 결론낼 가능성이 크다”고 말했다.

주혜린 기자 joojoosk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