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한국철도, 올 추석 승차권 전체 좌석의 23.5% 예매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한국철도(코레일)는 9월 1일, 8~9일 사흘동안 100% 비대면으로 진행한 ‘2020년 추석 승차권 예매’ 결과, 전체 좌석 201만석 중 약 4분의 1인 47만석이 팔려 23.5% 수준으로 예매되었다고 10일 밝혔다.

열차 승객 간 거리두기를 위해 선제적으로 창가 좌석 승차권만 예매한 결과 작년 추석과 대비해서도 55.5% 수준으로 줄어들었다.

주요 노선별 전체 좌석 대비 예매율을 살펴보면 경부선 24.4%, 경전선 26.0%, 호남선 27.1%, 전라선 29.6%, 강릉선이 17.3% 예매됐다.

귀성객이 가장 많은 날은 9월 30일로 이날 하행선 예매율은 42.6%(경부선 45.3%, 호남선 47.2%)이다. 귀경객은 10월 4일에 상행선 예매율 36.9%(경부선 39.6%, 호남선 41.9%)로 가장 높은 비율을 보였다.

한편, 예매한 승차권은 9일 15시부터 13일 24시까지 반드시 결제해야 한다.

13일까지 결제하지 않은 승차권은 자동으로 취소되고, 예약 대기 신청자에게 배정된다.

특히, 지난 1일에 전화로 승차권을 접수한 고객(경로·장애인)은 9일부터 13일까지 반드시 신분증(주민증, 장애인등록증)을 소지하여 역 창구에서 현장 결제하고, 실물 승차권을 수령해야 한다.

예매되지 않은 잔여석은 9일 오후 3시부터 철도역 창구 및 자동발매기, 한국철도 홈페이지(www.letskorail.com), 모바일 앱 ‘코레일톡’ 등에서 평소처럼 구매할 수 있다.

한국철도 관계자는 “코로나 상황의 엄중함을 고려해 100% 비대면 예매와 창가 좌석만 예매하게 되었다”며 “명절 기간 동안 열차 방역 등에 철저히 기해 승객들의 안전한 여행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성배 기자 ksb@

관련태그

#한국철도

#추석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