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인더, 코로나19 고통받는 임직원 가족 위해 성금 기부

최종수정 2020-06-03 11: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코오롱인더스트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임직원 가족들 돕기에 나섰다.

코오롱인더스트리는 3일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임직원 가족들을 위해 성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임직원 가족돕기에 기부된 성금은 최근 생산라인 증설작업을 성공적으로 완료한 아라미드(제품명 헤라크론Ⓡ) 사업부에 지급된 포상금 중 일부로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기부해 마련했다.

코오롱인더는 지난 2018년 아라미드를 추가 증설하기로 결정하고 올해 상반기 완공을 목표로 공사를 진행해 조기 증설을 마무리지었다.
회사 측은 최근 제조원가 절감과 이익률 증대에 크게 기여하는 성과를 창출한 부서에 2억원의 포상금을 지급했다. 직원들은 자발적으로 그 중 40%에 달하는 약 7400만원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회사 동료들에 기부하기로 했다.

강이구 아라미드 사업부문 본부장은 “아라미드 생산라인 증설을 위해 각자 자기 자리에서 최선을 다해준 임직원들 덕분에 조기에 목표를 달성할 수 있었다”며 “모두가 함께 일궈낸 성공의 기쁨을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동료들을 돕는 도움의 손길로 나눌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기부 성금은 자영업을 운영하면서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코오롱인더의 동료직원 30여 가정에 전달된다.

이세정 기자 sj@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