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환자 53명 증가한 1만384명···사망자 200명

최종수정 2020-04-08 10:3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코로나19 환자 53명 증가한 1만384명…사망자 200명. 사진=연합뉴스
국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53명 발생했다.

8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는 총 1만384명으로 집계됐다. 사망자는 200명으로 늘어났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0시보다 53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신규확진자 수는 6일(47명), 7일(47명)에 이어 50명 안팎을 유지했다.
신규 확진자 가운데 21명은 수도권에서 나왔다. 전날 서울 강남의 대형 유흥업소 종업원 2명과 입국자 중 확진이 이어지면서 서울에서 11명이 확진 판정이 받았다. 경기에서느 의정부성모병원 집단발병 사례 등으로 6명이 새로 확진됐다. 인천에서는 4명이 확진됐다. 대구의 신규 확진자는 9명이다. 그 외 경북 3명, 부산·강원 각 2명, 전북·경남에서 각 1명이 추가됐다.

공항 검역 과정에서 확진된 사람은 14명이다. 지역사회에서 확인된 해외 유입 신규 사례는 없었다. 이날 해외 유입 사례는 전체 신규확진자의 약 26%를 차지한다.

코로나19 관련 사망자는 8명이 더 추가돼 총 200명이다. 현재까지 45만 7761명이 코로나19 진단검사 결과 음성 판정이 나왔으며 1만 7858명은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김선민 기자 minibab3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