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지원금 전국민 확대’ 여야 주장···靑 “심도있는 논의”

최종수정 2020-04-07 15: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

청와대 전경. 사진=연합뉴스 제공
최근 긴급재난지원금을 전국민을 대상으로 확대해 지급하자는 주장이 여야에서 제기되고 있는 가운데 청와대가 입장을 발표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청와대는 7일 “정부는 국민께 지원금이 하루속히 지급될 수 있도록 신속히 추가경정예산안을 제출할 것이다. 국회 심의 과정에서 정부는 여야와 심도 있는 논의를 거칠 것”이라고 말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긴급재난지원금과 관련한 청와대의 입장에 대해 이와 같이 설명했다.
다만 이 관계자는 ‘전 국민에게 지급하자는 정치권의 의견에 대해, 청와대 역시 가능성을 열어두겠다는 뜻인가’라는 질문에는 “국회에서 심의 과정을 거칠 것이며, 거기서 여러 얘기가 나올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이어 “가능성을 열어뒀다, 닫아뒀다고 얘기하지는 않겠다”고 말했다.

유민주 기자 youmi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