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올해 성과급은 연봉 22~38% 수준

최종수정 2020-01-29 18:4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지난해 최대 50%에서 감소해


삼성전자 직원의 성과급이 최대 38% 수준으로 지난해와 비교해 다소 줄어 지급된다.

28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오는 31일 초과이익성과급(OPI)을 지급할 예정이다.
네트워크사업부와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가 연봉 38%의 성과급을 받는다. 반도체 사업부 직원들은 지난해 OPI 최대치인 연봉 50%의 성과급을 받았지만 이번엔 29%를 손에 쥔다. 무선사업부는 28%를 받고 가전사업부는 22%로 확정됐다.

삼성전자 성과급은 소속 사업부의 1년 실적이 연초에 세운 목표를 넘었을 때 초과 이익의 20% 한도 안에서 개인 연봉의 최고 50%를 지급한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반도체 업황 악화로 연간 영업이익이 4년 만에 최저치인 27조7100억원에 그쳤다. 이는 전년 대비 52.9% 줄어든 성적표다.
임정혁 기자 dori@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