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건설협회, 26일 ‘국가유공자 노후주택보수 기념식’ 개최

최종수정 2019-06-25 17:2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2019년도 국가유공자 노후주택 보수공사현장에서 봉사자들이 활동하고 있다. 사진=주택건설협회 제공

대한주택건설협회는 오는 26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주택도시보증공사(HUG)와 함께 ‘2019년 국가유공자 노후주택보수 및 임차자금지원 기념식’을 연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는 올해로 26주년을 맞은 국가유공자 주거여건개선사업에 기여한 14개 기업에게 대통령 표창을 수여한다.
대통령표창은 골드클래스㈜와 원정건설㈜ 2개사가 수상한다. 일신건영㈜과 ㈜태왕이앤씨는 국무총리표창을 받는다.

국토교통부장관 표창은 수근종합건설㈜과 ㈜리채, (유)선우씨엔디가, 국가보훈처장 표창은 은일종합건설㈜, ㈜엠.이.에이치가 각각 수상한다.

대한주택건설협회와 HUG는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생활 형편이 어려운 국가유공자를 지원하기 위해 지난 1994년부터 매년 국가유공자 주거여건개선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 사업에 82개 업체가 참여해 국가유공자 노후주택 1동당 1000여만원을 들여 총 92동의 주택을 보수했다. HUG는 지난해보다 지원 규모를 1억원 늘려 무주택국가유공자 97가구에 가구당 400만~500만원씩 총 5억원의 주택임차자금을 지원한다.

심광일 대한주택건설협회장은 "국가유공자들의 주거여건을 개선하는데 자발적으로 참여해준 기업에 감사를 표한다"며 "앞으로 보다 많은 국가유공자들이 혜택을 볼 수 있도록 사업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이수정 기자 crystal@newsway.co.kr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