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신한금융, 5년 간 취약계층에 33.3조원 지원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신한 동행 프로젝트' 추진
전 그룹사 참여···경영회의서 성과 점검
중소기업·생활안정·일자리·사회적 책임 분야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신한금융지주 제공

신한금융그룹이 앞으로 5년 동안 취약계층에 33조3000억원을 직·간접적으로 지원한다.

신한금융은 '신한 동행(同行·同幸)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29일 밝혔다. '고객·사회와 함께하겠다'는 의미와 '실질적인 지원을 통해 고객과 함께 행복하자'는 두 가지 의미를 담았다.

신한금융은 고물가·고금리·고환율 등 이른바 '3고' 심화와 코로나19 장기화 등에 따른 대내외 어려움 속에서 전 그룹사가 자발적으로 참여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6개월마다 그룹 경영회의를 통해 성과를 점검하기로 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서민 주거·생활안정, 창업·일자리, 사회적 책임 등 4대 핵심 분야로 나눠 추진한다.

우선 소상공인(개인 포함) 및 중소기업 재기를 돕기 위해 15조1000억원을 투입한다. 소상공인 대출 자체 만기 연장과 상환 유예(12조원) 등의 방식이다.

서민 주거·생활 안정 지원 분야엔 13조6000억원을 지원한다. 주택 구입 금융지원(9조7000억원)과 전·월세 금융지원(3조6000억원) 등이다.

창업·일자리 지원엔 4조7000억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창업 촉진 등 벤처 생태계 구축(2조원)과 청년 우대 금융상품(2조7000억원)도 공급한다. 채용 등을 통해 1만7000명 규모 일자리 창출도 추진할 계획이다.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은 "신한금융이 꿈꾸는 미래 모습은 공감과 상생의 금융 생태계"라며 "신한 동행 프로젝트를 통해 취약계층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극복하며 선한 영향력을 전파하겠다"고 밝혔다.

한재희 기자 han324@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