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SK실트론, 전 사업장 '폐기물 매립 제로' 골드 등급 획득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웨이퍼 업계 최초 전 사업장 획득···ESG 경영 선도
지난해 3∙2공장 이어 올해 1공장 재활용률 96% 검증

이미지 확대thumbanil

SK실트론 구미1공장 전경. 사진=SK실트론 제공

SK실트론이 글로벌 안전과학회사인 'UL 솔루션'으로부터 업계 최초로 전 사업장에 대해 '폐기물 매립 제로(이하 ZWTL)' 골드 등급을 획득했다.

SK실트론은 지난해 업계 최초로 3공장, 2공장 검증을 받은데 이어 이번에 1공장 검증을 추가로 획득하며 전 사업장 검증을 받게 됐다고 7일 밝혔다.

ZWTL 검증은 전 세계적으로 공신력을 인정받은 글로벌 안전과학 전문기업인 UL 솔루션이 폐기물 재활용률이 우수한 사업장에 대해 검증하는 제도다.

폐기물 재활용률은 사업장에서 발생하는 폐기물의 재활용 수준을 평가하고 그 수준에 따라 플래티넘(재활용률 100%), 골드(95~99%), 실버(90~94%) 등급을 부여한다.

SK실트론의 총 3개 사업장 중 시장 주도 제품인 300mm 웨이퍼를 생산하는 구미 3공장이 웨이퍼 업계 최초로 지난해 5월 ZWTL 골드 등급을 획득한 바 있다. 3공장의 폐기물 재활용률은 99%로 플래티넘 등급에 가까운 수치를 기록했다.

이어서 7월에는 2공장이 재활용률 98%, 이번 1공장은 96%로 모두 골드 등급을 획득했다. UL측은 지난해부터 이어져온 SK실트론의 ZWTL 획득이 전 세계 반도체 실리콘 웨이퍼 업계 중 최초이자 유일하다고 전했다.

SK실트론은 ZWTL 뿐 아니라 환경 분야에서 다수의 글로벌 이니셔티브를 획득하며 웨이퍼 업계의 ESG 경영을 선도하고 있다. 글로벌 반도체 고객사와의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ESG 경영 니즈를 파악함으로써 차별적이고 도전적인 목표를 수립, 실행해왔다.

SK실트론은 2020년 국내 최초로 RE100 캠페인에 참여했으며, 지난해 2040년까지 온실가스 순배출량을 제로화하겠다는 '넷제로 2040'을 선언했다. 또한 계획대로 이행하기 위해 녹색프리미엄 구매, 에너지경영시스템(ISO 50001) 인증, PPA 구매 검토 등을 진행 중이다.

뿐만 아니라 탄소 정보 공개 프로젝트(CDP)에 참여해 온실가스 배출량, 감축 계획 등의 정보를 투자자 등 외부 이해관계자에게 공개하고 있다. 또한 원·부자재 생산부터 웨이퍼 제조까지의 모든 밸류체인에서 탄소 배출량과 물 사용량 절감을 인정받아 카본 트러스트로부터 전 제품 탄소∙물 발자국 인증을 획득∙갱신하고 있다.

SK실트론은 올해 3분기 중 지금까지 노력해온 탄소 배출량 추가 감축 결과를 바탕으로 카본 트러스트의 탄소 발자국 인증을 한단계 높여 전 제품 Reducing 인증을 받을 예정이다. 동시에 물 사용량 절감에 대해서도 전 제품 물 발자국 인증 획득을 추진 중에 있다.

이지숙 기자 jisuk618@

관련태그

#SK실트론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