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KT, 초정밀 측위 서비스 본격화···"완성차·모빌리티플랫폼 공략"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초정밀 측위 전국망 구축···cm급 위치정보 서비스 구현
스위프트 내비게이션과 협력···차세대 모빌리티 시장 공략

이미지 확대thumbanil

서울 송파구 위치한 KT 송파빌딩에서 KT AI 모빌리티사업단장 최강림 상무가(우측) 스위프트 내비게이션 CEO 티모시 해리스(화면)와 함께 비대면으로 사업계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T

KT가 글로벌 리딩 위치 정보 테크 기업 스위프트 내비게이션과 함께 초정밀 측위 사업 본격화에 나섰다. 측위 기술의 오차 단위를 cm 수준으로 현격히 줄여 패키지로 완성해 완성차 업계와 모빌리티 플랫폼 사업자와의 협력도 논의중이다.

KT는 미국 실리콘밸리의 스위프트 내비게이션과 기술 및 사업협력 계약을 체결하고 초정밀 측위 사업을 본격화한다고 29일 밝혔다.

초정밀 측위 서비스는 기존 GPS 등을 통해 제공되던 위치 서비스에서 발생하는 수~수십 미터(m)의 오차를 센티미터(cm)단위까지 줄여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는 것이다.

스위프트 내비게이션은 초정밀 측위 영역에서 글로벌 리딩 기술 기업으로 측위 오차를 보정하고 정확한 위치를 계산할 수 있는 플랫폼과 솔루션을 보유하고 있다. KT는 전국 커버리지로 직접 구축한 기준국과 이들 솔루션을 연동해 다양한 모빌리티 영역에서 초정밀 측위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KT는 지난해부터 스위프트 내비게이션과 협업을 위한 사내 TF를 구성하고 국내와 미국 현지에서 기술 검증 및 상용 서비스 개발을 준비해왔다.

이경로 AI모빌리티단 커넥티드카 사업담당(상무)은 "스위프트가 한국에서의 기술 협력은 KT와만 하기로 했다"며 "KT의 유무선 네트워크에 대한 안정적인 운용 역량 등을 인정받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스위프트 내비게이션에 대한 지분 투자도 검토중이다. 이 상무는 "국내 투자사에서 스위프트 내비게이션에 350억원 가량 지분 투자를 진행한 내용이 있다"며 "KT와도 지분투자를 논의하고 있지만, 기술사업적 협력과는 별개로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미지 확대thumbanil

자료=KT

기존에 사용하던 위성 기반 위치정보 서비스는 위성신호만 사용하다보니 신호굴절, 전파간섭 등을 보정할 수 있는 방법이 없어 실제 위치와 큰 오차가 발생했다. 때문에 안정적인 모빌리티 서비스에 많은 제약이 있었다.

KT는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국내 최초로 제주도를 포함한 전국 지사에 자체 기준국을 설치하고, 초정밀 측위 특화 전국망을 구축 완료했다.

기준국에서 위성 신호를 반복적으로 관측하고 분석해 보정 정보를 생성한다. KT 기준국과 보정서버에서 생성된 보정정보를 통해 미국, 유럽, 러시아, 중국 등 여러 위성으로부터 수신되는 GNSS(Global Navigation Satellite System) 신호와 5G 및 LTE신호까지 조합해 정밀한 위치정보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C-ITS(차세대 지능형 교통체계) 구축에도 분야를 넓혀 차량과 인프라 또는 차량과 차량의 정확한 위치와 이벤트를 주고 받는 자율협력주행 기능을 도입해 전국 단위 도로상의 안전을 강화하고 긴급구조를 지원하는 등 국가 사회안전망 확대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KT는 향후 자율주행과 C-ITS 영역뿐 아니라 배달·운송과 같은 물류 영역에서도 B2B와 B2C를 아우르는 위치 정보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KT가 제공하는 초정밀 측위 정보는 자율주행 자동차, 중장비, 무인 농기계, UAM, 드론 등을 비롯해 스마트폰에도 적용 가능하다. KT의 초정밀 위치 정보 서비스를 적용하면 이들 센서가 불안정한 경우에도 cm급의 정확한 위치 좌표를 도출할 수 있어 자율주행의 안전을 보장함과 동시에 불필요한 센서를 줄이고 비용을 감소시켜 상용화가 촉진될 것으로 기대된다.

최동욱 IT BDO그룹 PM은 "이러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지난 1년동안 데이터를 수집하면서 전국에서 안정적인 cm급의 좌표를 확인했다"며 "이 기술을 앞으로 시장에 배내보낼 때가 된 것 같다"고 말했다.

KT는 1차 타깃으로 국내외 차량 자동차 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 사업자를 고려하고 있다. 이 상무는 "국내외 OEM 차량들이 정밀 측위 기술을 선택할 때 글로벌 커버리지가 상당히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스위프트 네비게이션은 한국뿐만 아니라 미국, 유럽에서도 동일한 솔루션으로 운영할 수 있어 생태계 측면에서 유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프트웨어 기반 모빌리티 플랫폼 사업자와도 논의를 시작했다. 이 상무는 "다양한 회사들에게 우리의 기술을 소개하고 접목하는 제안을 진행중"이라고 말했다.

김수민 기자 k8silver@

관련태그

#GPS

#정밀측위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