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태광산업·대한화섬, 화성시 등과 폐페트병 자원순환 체계 구축 MOU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정철현 태광산업·대한화섬 대표이사, 임범진 알엠 대표, 서철모 화성시장, 신진철 화성시환경재단 대표, 박은정 그린앤프로덕트 대표가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태광산업 제공

태광그룹 섬유∙석유화학 계열사 태광산업·대한화섬이 ESG경영의 일환으로 자원 재활용 및 환경 보호를 위한 폐페트병 자원순환 프로젝트에 동참한다.

태광산업과 대한화섬은 지난 8일 오후 3시 화성시청 2층 접견실에서 화성시, 화성시환경재단, 알엠, 그린앤프로덕트와 폐페트병 업사이클 리펫(Re:PET) 시범사업 추진을 위한 다자 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경기도 화성시에서 일회용품 사용 증가로 플라스틱 폐기물이 급증하는 상황에서 투명 페트병 별도 분리배출 문화 정착을 위해 마련됐다. 화성시와 화성시환경재단은 적극적인 행정·제도적 지원과 더불어 캠페인 등 시범사업으로 시민참여를 활성화시킬 예정이다.

화성시와 화성시환경재단가 회수한 국내산 폐페트병을 알엠에 보내면 폐페트병 선별과 세척 등 공정을 거쳐 고품질 페트칩을 생산한다. 생산된 페트칩을 사용해 태광산업과 대한화섬이 친환경 원사인 '에이스포라-에코'(ACEPORA-ECO®)로 재생산하게 된다. 그린앤프로덕트는 생산된 재활용 원사를 통해 다양한 친환경 상품으로 개발해 제작·판매한다.

태광산업 관계자는 "ESG경영을 위해 플라스틱 재활용 체계를 구축해 친환경 책임 경영에 앞장 서고 지속가능한 제품을 생산해 사회적 가치 창출과 기업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지속 성장을 도모하겠다"고 말했다.

이세정 기자 s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