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DGB대구은행, '10년 만기' 신용대출 상품 출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DGB대구은행 제공

DGB대구은행이 다음달 2일부터 10년 만기 가계신용대출 상품을 판매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지난 3월 주택담보대출의 기간을 최장 35년에서 40년으로 늘린 데 이은 행보다. 대출 만기가 길어지면 소비자가 한 달에 부담해야 하는 원리금이 줄고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도 낮아지는 효과가 있다고 은행 측은 설명했다.

가령 연 4%(원금균등상환), 40년 만기의 주담대 2억원을 보유한 직장인 A씨(연소득 5000만원)가 연 5.0%의 금리에 신용대출을 추가로 받을 경우 만기를 5년으로 설정하면 한도는 2900만원이다. 그러나 만기를 10년으로 늘리면 약 4800만원까지 대출을 받을 수 있다.

7월부터는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규제가 더 강화돼 총 대출액이 1억원만 넘어도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40%를 적용 받는다. 따라서 소비자 입장에선 만기가 늘어난 대출 상품이 유리할 수 있다.

다만 납입해야 하는 이자 총액도 함께 증가한다는 점은 유의해야 한다.

대구은행 관계자는 "소비자의 원리금 상환 부담 경감과 선택권 확대를 위해 중·장기 신용대출 상품을 출시했다"면서 "지역 대표은행으로서 다양한 시도를 통해 소비자 만족도 제고와 금융서비스 향상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