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경찰, 테라·루나 발행사 직원 횡령 의혹 수사···자금 동결 요청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야후파이낸스 유튜브 동영상 캡처(연합뉴스)

경찰이 한국산 코인 루나와 테라를 발행한 회사 테라폼랩스 직원의 횡령 혐의를 포착해 수사에 나섰다.

23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사이버범죄수사대는 이달 중순 테라폼랩스 직원으로 추정되는 자가 법인자금을 횡령했다는 정보를 입수해 사실 관계를 확인 중이다. 경찰은 가상 화폐 거래소들에 관련 자금 동결을 요청한 상태다.

단 자금 동결 조치는 법령에 따른 강제 사항이 아닌 각 거래소가 임의로 수행할 수 있는 사안으로 직원이 어느 정도의 자금을 인출했는지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한편 서울남부지검 금융증권법죄 합동수사단은 루나와 테라 피해자들이 권도형 테라폼랩스 대표와 법인 등을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발법상 사기, 유사수신행위의 규제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고소·고발한 사건을 수사 중이다.

이지숙 기자 jisuk618@

관련태그

#루나

#테라

#권도형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