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윤종원 기업은행장, 글로벌 액셀러레이터와 스타트업 지원 방안 논의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기업은행 제공

윤종원 기업은행장이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혁신 생태계 조성을 위한 지원방안을 모색했다.

10일 기업은행은 윤종원 행장이 4박6일의 실리콘밸리 출장을 통해 미국 혁신창업 생태계를 확인하고 국내 모험자본 시장에서 정책금융기관으로서의 역할강화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윤 행장은 글로벌 네트워크와 체계적인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이 강점인 500스타트업스, 강력한 네임밸류와 네트워크를 가진 와이콤비네이터, 스타트업과 대기업을 연계하는 플러그앤플레이 등 글로벌 액셀러레이터의 스타트업 성장지원 노하우를 살폈다. 또 기업은행의 스타트업 지원역량 강화 방안을 강구했다.

특히 500스타트업스와는 MOU를 체결해 공동으로 스타트업 투자와 액셀러레이팅을 제공하고 성장을 지원하는 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또 윤 행장은 벤처금융 전문은행 실리콘밸리은행(SVB)을 방문해 담보나 재무지표보다 성장가능성을 토대로 벤처대출을 지원하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기업은행은 실리콘밸리식 벤처대출을 국내사정에 맞게 도입하는 방안을 검토할 예정이다.

아울러 윤 행장은 실리콘밸리에서 활동 중인 한국계 스타트업, 벤처캐피탈, 코트라 등 해외진출 지원기관과 간담회를 통해 국내기업의 해외진출 관련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윤 행장은 "실리콘밸리 출장을 통해 미국의 혁신 창업 생태계를 점검하는 한편, 한국 스타트업 지원을 위해 글로벌 액셀러레이터와 협력방안을 논의했다"며 "스타트업 지원과 데스밸리 극복을 위한 정책금융 역할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