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핀다, 모든 임직원에게 스톡옵션 부여···연 2회 성과급도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핀다 제공

핀테크 기업 핀다가 모든 임직원에게 스톡옵션(주식매수선택권)을 부여하고 회사 목표 달성율에 따라 성과급을 지급하는 인센티브 구조를 도입했다고 15일 밝혔다.

핀다는 2019년 서비스 오픈 후 전체 임직원을 대상으로 한 첫 대규모 보상 제도를 구축했다. 설립 초기엔 입사자 일부와 일정 이상 직책자를 대상으로 스톡옵션을 부여했으나, 서비스를 만드는 임직원의 성취감을 높이고자 이 같이 결정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핀다는 수습기간을 마친 후 1년 이상 재직한 모든 사람에게 스톡옵션을 부여한다. 수량은 재직 기간과 기여도 등에 따라 차등 배정한다. 스톡옵션은 부여일 기준 2년 후부터 행사할 수 있다. 또 행사가는 시장가보다 현저히 낮게 책정했다.

아울러 핀다는 모든 임원이 1년에 두 번 인센티브를 받도록 했다. 대출 비교 서비스가 출시된 지 2년 반 만에 서비스 성장 규모가 180배 커진 성과에 대한 결실을 나누기 위함이다. 성과급은 목표 달성율에 따라 최소 100만원에서 임직원 개별 월 급여의 최대 200%까지 상·하반기에 지급된다. 인센티브는 수습기간에 관계없이 입사일을 기준으로 개별 일할 계산된다.

박홍민 핀다 공동대표는 "전사 스톡옵션·성과급 지급을 위한 인센티브 스킴(Scheme)은 현재의 핀다가 있기까지 밤낮으로 고생해준 핀다팀 모두에게 감사의 마음을 담아 도입한 제도"라며 "앞으로도 소비자 하나만을 바라보며 치열한 고민을 통해 서비스를 고도화하고 성장의 결실을 함께 나눌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핀다는 2019년 7월 출시된 대출 비교 플랫폼 서비스다. 57개 금융기관과 함께 개인의 소득 데이터를 토대로 정확한 대출 조건을 한 눈에 보여주고 앱을 통해 대출 신청을 돕는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