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현대차, 모빌리티 구독 플랫폼에 '아이오닉5' 추가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현대차 전용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의 첫 모델 '아이오닉 5'.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현대차가 모빌리티 구독 플랫폼인 '현대셀렉션'에 전기차 모델인 아이오닉5를 추가해 운영한다.

13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현대차는 오는 14일부터 수도권 지역에 현대셀렉션의 서비스 차종으로 첫 전용 전기차 모델인 아이오닉 5를 추가해 운영할 계획이다.

수도권의 현대셀렉션 고객은 아이오닉 5를 월(月) 단위 구독 프로그램인 '레귤러팩'에 가입해 이용할 수 있다.

서비스 확대를 기념해 충전 카드 발급 및 이용 안내를 별도로 진행하며, 구독 고객에게 소정의 사은품도 증정한다.

그간 현대차는 아이오닉 5를 제주와 부산 지역에서만 일(日) 단위 구독 프로그램 '스페셜팩'의 서비스 차종으로만 운영해왔는데 이번에 서비스 지역을 확대한 것이다. 아이오닉 5의 스페셜팩 서비스만 되던 부산에서도 월 단위 구독이 가능해졌다.

현대셀렉션은 이용 요금에 차량 관리 비용, 자동차세, 보험료 등이 모두 포함돼 별도의 비용이나 절차가 필요하지 않고, 원하는 차종을 원하는 기간만큼 이용할 수 있는 차 구독 프로그램이다.

단기 렌트나 리스 등과 달리 선납금, 위약금, 별도의 계약금 등이 전혀 없는 것이 장점이라고 현대차는 강조했다.

현대차는 2019년 1월부터 10개월간 단기 구독 상품의 시범 운영을 거쳐 2020년 6월에 월 단위 구독 상품을 추가하며 본격적인 서비스를 시작했다.

서비스 차종은 17종이다. 차량 종류 및 부가 서비스 등에 따라 최소 49만원부터 최대 99만원까지 월 단위 구독 상품이 있다.

현대차는 N라인 차종과 전기차를 중심으로 서비스 차종을 확대하고 향후 출시되는 신차도 적극적으로 투입하는 동시에 향후 지역 중소 렌터카 업체와의 상생형 오픈 비즈니스 플랫폼 형태로도 발전시켜 전국적 확대를 추진할 계획이다.

이승연 기자 ls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