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이재명·윤석열, 安 유세차 사망 사고 애도···오늘 조용한 선거운동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국민이 키운 윤석열' 출정식. 사진=국회사진취재단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15일 오전 서울 청계광장에서 열린 '국민이 키운 윤석열' 출정식에서 지지자들의 환호에 화답을 하고 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의 유세 차량에서 발생한 사망 사고에 16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윤석열 국민의힘 후보 측이 선거운동을 일시 중단하는 '조용한 유세'에 나섰다. 이날 하루는 전국 유세 현장에서 일제히 음악(로고송) 송출을 금지하고, 운동원들의 율동도 중단하기로 한 것이다.

민주당 선대위 공보단은 이날 기자단에 보낸 공지를 통해 "이 후보는 오늘 유세에서 안 후보의 유세 버스에서 사고로 사망하신 분에 대한 조의를 표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애도를 표하는 뜻으로 유세본부장 지침을 통해 전국 유세단에 오늘 하루 율동과 로고송 방송을 중지하도록 했다"고 전했다. 이낙연 총괄 선대위원장과 오영훈 후보 비서실장이 빈소를 찾아 애도의 뜻을 전할 예정이다.

윤 후보는 오후 사망자 빈소를 찾아 조문하기로 했다. 윤 후보 측은 이날 마지막 일정인 강원도 원주 유세를 마친 뒤 천안 단국대병원과 순천향대병원 장례식장을 차례로 찾아 조문할 예정이다. 선대본부 관계자는 "조문은 비공개로 할 예정"이라며 "안 후보와의 조우 여부는 고려 사항이 아니다"고 말했다.

한편 안 후보는 전날 당원 사고 소식을 듣고 모든 선거 운동을 전면 중단했다. 지난 15일 밤 11시부터 새벽 2시 45분까지 사망자 2명의 빈소가 차려진 천안 단국대병원과 순천향대병원 장례식장을 찾아 유가족들을 위로하고 고인을 추모했다.

그는 조문을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저희를 도와주시던 분들이 이렇게 불의의 사고를 당해서 정말 황망함을 금할 수 없다"며 "사고 수습에 저희가 할 수 있는 모든 일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일단 선거운동을 오늘 전면 중단하고, 원인 규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유민주 기자 youmin@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