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JB금융, 탄소중립 목표 제시···"2035년 자체 순배출량 '0' 달성"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JB금융지주 제공

JB금융그룹이 2035년까지 자체 순배출량을 '0'으로 만들겠다는 탄소중립 목표를 제시했다.

7일 JB금융은 저탄소 경제 전환에 앞장서고자 2035년까지 자체 배출량 기준 탄소중립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또 JB금융은 2045년엔 금융 배출량 측면에서도 탄소중립을 달성한다는 방침이다.

JB금융은 지난해 하반기 탄소 배출량 측정과 감축 목표 수립을 위해 글로벌 스탠다드인 PCAF(탄소회계금융협의체)와 SBTi(과학적 감축 목표 이니셔티브)에 가입했다. 이어 요구하는 기준에 맞춰 자체·금융 배출량 측정을 마쳤다. 이를 통해 산출된 자체 배출량은 약 2만톤(tCO2eq), 금융 배출량은 약 98만톤(tCO2eq)이다.

일단 JB금융은 2030년까지 그룹 자체 배출량을 67% 감축하고 2045년까진 금융 배출량을 30% 줄일 예정이다.

특히 JB금융은 자체 배출량의 경우 소유자산뿐 아니라 임대자산까지 포함해 계산했다. 또 금융 배출량은 기업대출, 상장사 주식·채권, 발전PF, 상업용 부동산 뿐 아니라 SBTi(과학적 감축 목표 이니셔티브)에서 요구하는 선택사항까지 반영했다.

JB금융 관계자는 "SBTi 필수 범위보다 넓은 자산 범위의 금융 배출량을 측정했다"면서 "감축 목표에 대한 신뢰도를 높이고 부문적 감축이 아닌 전사적 탄소중립 감축 전략을 수립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탄소경영 체계를 강화해 ESG경영 선도 금융그룹으로서 역할과 책임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