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삼성화재, 다이렉트 브랜드 ‘착’ 런칭···디지털 사업 구심점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자체 메타버스 플랫폼서 런칭 행사
향후 생활 밀착형 플랫폼으로 성장
“보험 매개로 한 서비스 플랫폼 돼야”

이미지 확대thumbanil

삼성화재 자체 메타버스 플랫폼 썸에 꾸며진 삼성화재 다이렉트 착 론칭 행사장.


이미지 확대thumbanil
삼성화재가 향후 디지털 사업의 구심점이 될 새로운 브랜드 '삼성화재 다이렉트 착'을 선보인다.

삼성화재는 27일 자체 메타버스 플랫폼 '썸'(SOME·Samsungfire On Metaverse Engine)에서 다이렉트 브랜드 런칭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에 선보인 '삼성화재 다이렉트 착'은 고객에게 '착' 맞는 맞춤형 상품과 서비스를 '착착' 제공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행사에는 최영무 삼성화재 사장을 비롯한 김규형 디지털본부장과 고기호 디지털추진팀장이 아바타의 모습으로 참석했다. 이날 최영무 사장은 브랜드 탄생 배경을 소개하고 디지털 사업 전략과 계획을 공개했다.

김규형 삼성화재 디지털본부장은 "언택트가 일상화되면서 향후 보험사의 온라인 사이트는 단순히 보험을 가입하는 곳이 아닌 보험을 매개로 한 서비스 플랫폼이 되어야 한다"며 "삼성화재 다이렉트는 생활밀착형 플랫폼으로 변화할 것"이라고 디지털 사업 방향을 제시했다.

향후 삼성화재 다이렉트는 데이터 분석 및 AI 기술을 활용해 개인별 라이프 스타일에 착 맞는 초개인화된 상품을 제공할 계획이다. 그 외 운전을 자주 하지 않는 고객에게도 혜택을 제공하는 운전자보험 등 기존에 시도하지 않은 상품도 출시할 예정이다.

새로운 서비스도 개발 중이다. 안전운전, 건강관리 등 일상 속에서 좋은 습관을 만들 수 있는 서비스와 보험 본연의 역할을 확대한 AI 보험 피팅 서비스도 선보인다.

다이렉트 화면 구성도 점진적으로 개선한다. 복잡한 메뉴를 덜어내고 꼭 필요한 정보만 담아, 고객이 더 쉽고 쾌적하게 쇼핑하듯 보험을 구매할 수 있게 설계할 예정이다. 고객 한 분 한 분을 위한 맞춤형 안내도 제공된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삼성화재 다이렉트는 보험을 가입할 때만 만나는 '보험 Seller'가 아닌 일상에서 만나는 '케어메이드(Care Mate)'로 변신할 것"이라며 "삼성화재의 새로운 도전을 지켜봐달라"고 말했다.

이수정 기자 crystal@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