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김남호 DB 회장, 고고챌린지 동참···“작은 실천, 세상 바꾸는 첫걸음”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김남호 DB그룹 회장이 친환경 캠페인 ‘고고챌린지’에 참여했다. 사진=DB그룹 제공

DB그룹은 김남호 회장이 친환경 캠페인인 ‘고고챌린지(Go Go Challenge)’에 동참했다고 27일 밝혔다.

고고챌린지는 환경부가 올해 1월부터 플라스틱 사용을 줄여나가자는 취지로 개인이 일상생활 속에서 ‘하지 말아야 할 일 한 가지’와 ‘할 수 있는 행동 한 가지’를 다짐하고 다음 참여자를 지목하는 릴레이 형식의 친환경 캠페인이다.

김 회장은 “한 사람 한 사람의 작은 실천이 세상을 바꾸는 첫걸음”이라며 ‘일회용컵 줄이고(Go), 에코컵 사용하고(Go)’를 메시지로 제시했다.

에코컵은 옥수수 전분 등에서 추출한 친환경 소재인 생분해플라스틱(PLA)과 천연섬유 등으로 만든 재사용(리유저블) 컵이다.

DB그룹은 그 동안 ESG경영의 한 축으로 다양한 친환경 경영활동을 펼쳐왔다.

DB손해보험은 2019년 국내 금융업 최초로 탈석탄금융을 선언했으며, 친환경 에너지 기업에 대한 투자를 확대해왔다. 환경부와 함께 위험물질 취급 시설에 대한 배상책임보험인 환경책임보험을 개발하는 등 2020년에만 660만 건의 ESG 연계 보험상품을 판매했다.

앞으로도 지구 온난화와 같은 온실가스 효과를 줄일 수 있는 친환경 보험 상품 및 서비스를 적극 개발해 상품화해 나갈 계획이다.

국내 대표적인 비메모리반도체 파운드리 업체인 DB하이텍은 2020년 온실가스 배출저감 장치(플라즈마 스크러버) 20대를 도입했으며, 용수 재활용 및 수질오염 방지 설비인 중수도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 또 폐기물 분리배출 및 부품 재활용센터를 통해 2020년 기준 98%의 폐기물 재활용률을 기록하고 있다.

이밖에도 DB생명, DB금융투자, DB저축은행 등 각 계열사들도 개인용 머그컵 사용하기, 점심시간 소등, 퇴근시 PC 전원 끄기, 페이퍼리스(전자문서) 사무환경 만들기 캠페인 등을 펼치며 실생활 속에서 환경보호를 실천하고 있다.

이준호 EMP벨스타 대표 호명으로 이번 릴레이에 동참한 김 회장은 다음 참여자로 조현상 효성그룹 부회장을 지목했다.

이지숙 기자 jisuk618@

관련태그

#DB그룹

#김남호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