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이재명 후보, ‘총리급 경호’ 받는다···경찰, 순차적으로 30여명 투입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선거 후보로 선출된 이재명 후보가 앞으로 ‘국무총리급 경호’를 받는다.

10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경찰청은 이재명 후보에게 30여명의 경찰 인력을 투입한다.

일차적으로 10여명이 투입되며, 내년 2월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후보 등록을 기점으로 20여명이 추가로 배치된다.

주요 정당 대선후보에 대한 경호는 경찰이 담당하는 최고 등급인 ‘을호’ 수준이다. 국무총리와 국회의장, 대법원장 등 4부 요인에 적용되는 단계다.

경호팀은 이 후보가 참석하는 행사장에 미리 출동해 위험요인을 점검하고 외부일정에 동행할 예정이다.

특히 경호팀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백신 2차 접종 후 14일이 경과한 ‘완료자’를 대상으로 꾸려진다.

다만 구체적인 경호 시점은 캠프와 경찰 간에 협의를 거쳐 확정될 예정이다.

일각에선 이 후보의 경기도지사직 사퇴 시점을 고려할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이 대선 후보 신분의 현직 지사를 경호하는 게 불가능하진 않지만 경기도 자체 인력과 역할이 일부 중복될 수 있어서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