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DGB대구은행, 창립기념식도 ‘메타버스’로···임성훈 “새로운 발자취 새길 것”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DGB대구은행 제공

창립 54주년을 맞은 DGB대구은행이 차세대 소통 플랫폼인 메타버스에서 지역사회와 소통하며 상생 의지를 피력했다.

8일 대구은행은 지난 7일 메타버스에서 비대면의 창립기념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대구은행은 코로나19 장기화와 디지털 전환에 초점을 맞춰 메타버스를 활용한 기념식을 마련했다.

행사엔 임성훈 대구은행장을 비롯해 권영진 대구시장, 이철우 경북도지사, 이재하 상공회의소 회장, 송준기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 회장 등이 참석했다. 이들은 아바타로 메타버스 창립기념일 행사에 참석해 온라인 축사와 인사를 건넸다.

또 대구은행은 우수 직원을 시상하는 한편, 코로나19 대응에 힘쓴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에 방수 앞치마를 후원하는 전달식도 가졌다.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DGB대구은행 제공

아울러 대구은행은 은행의 과거와 현재, 미래의 방향성을 화려한 행위예술로 꾸민 ‘창립54주년 기념 특별 미디어 퍼포먼스’를 시청하고 일반직원 30여명과 가상공간에서 ‘O·X퀴즈’ 프로그램을 진행하기도 했다.

취업박람회와 DGB갤러리 전시 등에 가상공간을 적극 활용해온 대구은행은 디지털 시대에 발맞춘 양질의 콘텐츠로 디지털 뱅킹 그룹을 선도한다는 복안이다.

아울러 대구은행은 행사에 앞서 김태오 DGB금융지주 회장이 보내온 축하 쌀을 지역 저소득 소외계층을 위해 기부하며 창립기념일의 의미를 더했다.

이밖에 대구은행은 10월 한달을 ‘ESG 실천의 날’로 지정하고 다양한 ESG 활동 인증 이벤트 등으로 소비자와 함께 의미 있는 한 달을 보낸다는 방침이다.

그 일환으로 행장과 임원이 직접 대구 지역 대표 골목상권을 찾아 현장의 목소리를 듣는 밀착형 현장 활동을 이어갔다. 코로나19 장기화의 여파로 침체된 지역 상권의 회복을 돕는다는 취지로 마련된 이번 행사는 반월당 지하상가와 동성로, 신매광장, 이시아폴리스, 앞산 카페골목 등 지역 주요 상권 8곳에서 이뤄졌다.

임성훈 행장은 “한발 앞서나가는 변화를 적극 시도해 새로운 발자취를 새기겠다”면서 “사회적 거리두기로 몸은 떨어져 있지만 마음만은 더욱 끈끈해지는 이 시기에 지역민과 지역 자영업자, 소상공인과 상생해 100년 기업을 향해 달려가겠다”고 말했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