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정태영 부회장, 현대캐피탈 대표에서 물러난다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 사진=현대카드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이 현대캐피탈 대표이사에서 물러나고 현대카드와 현대커머셜 경영에 집중한다.

6일 카드업계에 따르면 정태영 부회장은 이달 30일 자동차금융서비스 회사인 현대캐피탈의 대표이사와 사내이사직에서 사임한다. 조만간 현대캐피탈 이사회에서 대표직 사임을 공식 표명할 계획이다. 정 부회장은 그동안 현대카드와 현대커머셜, 현대캐피탈 등 현대차그룹 금융계열사 3곳의 대표이사를 맡아왔다. 정 부회장은 정몽구 현대차그룹 명예회장의 사위다.

현대캐피탈은 정 부회장과 함께 각자대표였던 목진원 대표가 단독으로 맡는다. 앞서 지난 4월 현대카드·현대캐피탈·현대커머셜이 정 부회장 단독 대표 체제에서 회사마다 정 부회장 외에 1명씩 각자대표를 두는 체제로 전환할 때부터 현대캐피탈에서 물러날 것이라는 관측이 나왔다.

이번 정 부회장 사임은 현대카드와 현대커머셜의 미래 성장동력을 확보하는 집중하고 현대캐피탈은 모빌리티 산업 전환에 발맞춰 완성차 부문과 시너지를 강화하기 위한 취지로 풀이된다. 현대캐피탈은 자동차 할부 및 리스(lease·장기 임대) 등을 하는 자동차 금융 특화 회사로, 현대·기아차가 지분 약 80%를 보유한 회사다.

한재희 기자 han324@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