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두산인프라코어, 이집트 국방부서 36톤급 대형 굴착기 28대 수주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두산인프라코어 제공

현대중공업그룹 건설기계사업 계열사인 두산인프라코어는 최근 이집트 국방부와 36톤(t) 대형 굴착기 총 28대를 계약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에 계약한 장비는 이집트 신행정수도와 카이로 간 전철 구축사업에 투입될 예정이다.

두산인프라코어가 올해 이집트에서 판매한 건설장비는 총 137대로, 작년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32% 늘었다.

여기에 추가 계약 문의가 잇따르는 만큼, 올해는 이집트에서 작년보다 50%가량 늘어난 250여대를 판매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는 올해 이집트 전체 건설기계장비 시장의 50%에 해당하는 수치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이집트를 비롯한 아프리카 시장에서 작년보다 판매량이 33% 이상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같은 성장세는 기술과 품질을 바탕으로 한 현지 밀착 영업의 결과라는게 회사의 설명이다.

이집트 국방부의 경쟁입찰에서도 엔진출력과 연비효율이 우수한 36톤급 신기종 모델(DX360LCA-7M)을 제시했다. 이 모델은 기존 모델과 비교해 엔진출력은 12% 이상 높였고 최신 유압시스템과 연비 저감기술(VBO)을 적용, 작동성과 연비효율이 향상된 것이 특징이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이집트 건설기계 시장은 정부 주도 사업이 50% 이상을 차지하는 만큼, 정부 부처와의 신뢰가 매우 중요하다”며 “한발 앞선 기술력과 품질로 신뢰를 지속해서 쌓아 시장점유율을 더욱 높여가겠다”고 말했다.

이세정 기자 s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