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경총, ‘청년고용 응원 네트워크’ 출범···삼성·SK·LG 참여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개요. 자료=한국경영자총협회

기업들의 청년 고용을 지원하기 위한 ‘청년고용 응원 네트워크’가 24일 출범했다.

고용노동부와 한국경영자총협회는 이날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안경덕 노동부 장관과 류기정 경총 전무, 주요 기업 최고인사책임자(CHO)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청년고용 응원 네트워크 발대식을 개최했다.

기업에서는 나기홍 삼성전자 부사장, 양병호 포스코 인사문화실장, 전종민 SK하이닉스 부사장, 권오승 롯데지주 상무, 장재성 삼양식품 전무, 노도엽 LG전자 상무가 참석했다.

청년고용 응원 네트워크는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확산을 지원하기 위한 기구로, 경총과 전문가 지원단, 프로젝트 멤버십 기업이 참여한다.

청년고용 응원 네트워크는 정기적으로 회의를 개최해 청년 고용 지원 프로그램 우수 사례와 관련 연구 결과 등을 공유하고, 보다 많은 청년들에게 높은 수준의 직무훈련, 일자리 경험 등을 제공하기 위한 개선 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안경덕 장관은 “올해 하반기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멤버십 기업의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1700명 이상의 청년들이 직무 역량 향상과 일자리 경험 기회를 얻게 된다”며 “여전히 많은 청년들이 일자리를 통해 미래를 준비하려는 간절한 열망을 갖고 있는 만큼 청년고용 응원 네트워크가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류기정 전무는 “오늘 구성된 청년고용 응원 네트워크를 통해 청년들은 산업현장에서 필요한 역량을 갖출 수 있고, 기업은 미래 인적 자원을 양성해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경총은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가 고용시장에 확산될 수 있도록 정부, 전문가 지원단과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장기영 기자 jk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