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신한생명, 임직원 급여 끝전 모아 도시 숲 조성에 1억원 기부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왼쪽부터) 신한생명 조형엽 상무, 서울 사랑의 열매 김진곤 사무처장, 신한생명 성대규 사장, 생명의 숲 허상만 이사장, 생명의 숲 유영민 사무처장이 8일 서울 중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본관에서 열린 도시 숲 조성 환경사업 후원금 전달식에 참여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생명

신한생명은 지난 8일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이하 서울 사랑의 열매)에 ‘도시 숲 조성 환경사업’을 위해 후원금 1억원을 전달했다고 9일 밝혔다.

서울 중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본관에서 열린 전달식에는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 허상만 생명의 숲 이사장, 김진곤 서울 사랑의 열매 사무처장 등이 참석했다. 후원금은 신한생명 임직원과 설계사의 자발적인 급여 끝전으로 모금됐으며, 이번 기부금으로 안양천 내 도시 숲 조성을 위한 나무 701그루를 지원한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오는 7월 1일 출범하는 신한라이프의 성공적인 통합을 위해 701그루의 나무를 심는다”며 “이 나무들로 숲을 가꾸어서 미세먼지와 폭염으로부터 안전한 생활환경에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은 “임직원 및 설계사들이 자발적으로 모은 급여 끝전을 통해 ESG관점의 도시 숲 조성사업에 참여하게 되어 기쁘다”며 “내달 1일 새롭게 출범하는 신한라이프도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수정 기자 crystal@

관련태그

#esg

#신한생명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