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동참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교통사고 예방·어린이 보호 최우선 가치
성숙한 교통문화 정착하기 위한 노력 독려

이미지 확대thumbanil

르네 코네베아그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그룹사장. 사진=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제공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가 어린이 보호에 대한 사회적 인식 고취 및 안전한 교통문화 정착을 위한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11일 밝혔다.
 
르네 코네베아그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그룹사장은 “이번 캠페인은 미래인재들을 위한 보다 안전하고 건강한 교육·문화 인프라 구축을 목표로 하는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의 투모로드 사회공헌활동과 맥을 같이 한다”며 “많은 이들이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해 일상생활 속에 보다 성숙한 교통문화가 자리잡기를 기대한다”고 소감을 말했다.
 
또 포르쉐코리아 홀가 게어만 대표의 지명을 받은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르네 코네베아그 그룹사장은 릴레이 챌린지의 다음 주자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토마스 클라인 사장, 한국자동차기자협회 이승용 회장을 지명했다.
 
한편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사회공헌 이니셔티브 ‘투모로드’를 통해 4차산업 및 퓨처 모빌리티를 선도해 나갈 미래인재를 양성하고 교육·환경·문화 인프라 구축, 지역사회 기여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투모로드는 크게 ▲미래인재들을 대상으로 소프트웨어 코딩수업을 제공하는 교육사업 (투모로드스쿨), ▲학생들을 미세먼지와 교통사고 위험으로부터 보호하고, 안전하고 건강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환경사업 (초록빛 꿈꾸는 통학로, 교실숲, 산림복원, 탄소중립 숲), ▲다양한 체험활동 및 전시공간을 제공하는 문화사업, ▲지역사회 소외계층을 지원하는 사회공헌사업 (코로나 극복 초록 기프트박스, 시크릿 산타, 겨울 방한키트) 등으로 구성된다.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는 지난해 12월 행정안전부가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사고 예방 및 어린이 보호 최우선 교통문화 정착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시작한 릴레이 방식의 공익 캠페인이다. 

대국민 아이디어 공모에서 선정된 어린이 교통안전 표어인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을 SNS에 공유하고, 다음 참여자를 지명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