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GS리테일, 합병 후 5년간 1조 투자···“취급액 25조 목표”

통합 GS리테일, 물류·IT·신사업 등 1조원 투자
물류센터 6개 추가해 초대형 물류 인프라 구축

이미지 확대thumbanil

자료=GS리테일 제공

통합 GS리테일이 향후 5년간 1조원을 투자하고 2025년 기준 취급액 25조원 달성이라는 청사진을 내놨다.

GS리테일은 28일 코엑스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진행된 IR콘퍼런스에서 향후 5년간 투자 계획과 목표 달성 방안에 대해 밝혔다.

통합 GS리테일은 ‘고객의 라이프스타일을 선도하는 온·오프 통합 커머스플랫폼’을 목표로 향후 5년간 1조원을 투자할 방침이다. 주요 분야별 투자 규모는 ▲디지털커머스 강화 2700억원 ▲IT 및 물류 인프라 구축 5700억원 ▲신사업 1800억원 등 약 1조원 수준이다.

디지털커머스 강화는 고객에게 차별적인 쇼핑 경험을 제공하기 위한 싱글사인온(SSO: 한번의 로그인으로 여러 서비스 이용), GS페이 등 간편 결제 시스템 구축, 식품 관련 신사업 투자 확대를 통해 구체화 할 예정이다.

6개의 물류 센터 신축과 IT 인프라 구축을 위한 투자도 계획됐다. 통합 GS리테일은 연면적 40만㎡가 넘는 규모의 전국 60개 물류 센터망과 3300여대의 배송 차량, 2200여명의 인력을 보유한 초대형 물류 기업으로 거듭난다. 여기에 6개의 물류 센터를 추가로 구축해 전국의 99% 소비자들에게 2시간 내 배송이 가능한 ‘가장 가까운 물류망’을 갖춘다는 계획이다.

또한 1만 5000여 소매점과 우리동네딜리버리, 부릉 연계 배송, 새벽 배송, 박스25, 반값택배, 수퍼 배송 등 다양한 최종 물류 수단을 활용해 차별화된 물류 통합 인프라를 구축할 예정이다.

데이터 분석 강화를 위한 IT인프라 구축 작업도 이뤄진다. 통합 GS리테일은 보유한 모든 소매 플랫폼에서 연간 발생하는 약 20억 건의 구매 데이터를 분석해 초정밀 개인화 추천 알고리즘을 적용한 맞춤형 혜택을 제공하는 한편, 경영 전반에 걸친 의사 결정에 데이터를 활용 한다는 계획이다.

이외에도 신사업 영역과 다양한 소매 포맷이 융·복합된 새로운 콘셉트의 점포를 개발, 론칭하는 데 1800억원을 투자한다.

이를 통해 GS리테일은 2025년 취급액 25조원을 달성하겠다는 목표다. 사업별 2025년 구체적인 취급액 목표는 ▲편의점 11조4000억원 ▲홈쇼핑 4조9000억원 ▲수퍼 1조6000억원 ▲디지털커머스 5조8000억원 ▲기타 1조3000억원 등이다.

오진석 GS리테일 전략부문은 “통합 GS리테일이 2025년 취급액 25조원을 달성하기 위해 5년간 1조원에 달하는 투자를 단행한다”며 “이를 통해 초대형 물류 인프라와 정밀한 분석 시스템 및 온·오프라인 커머스플랫폼을 구축해 차별화된 고객 가치를 제공하며 대한민국 제1의 유통 혁신 기업으로 발돋움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민지 기자 kmj@

관련태그

#GS리테일

#GS홈쇼핑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