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하나금융, 2030년까지 ESG 금융 60조원 지원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 하나

하나금융그룹이 ESG(환경·사회·지배구조)에 향후 10년간 총 60조원의 금융을 조달하고 공급하기로 했다. 또한 2050년까지 그룹 사업장 탄소배출량 제로(0)와 석탄 프로젝트금융 제로를 이행한다고 밝혔다.

22일 하나금융은 이같은 내용을 담은 그룹 ESG 중장기 추진 목표 ‘2030&60’과 ‘제로&제로’ 수립을 선언했다. 이날 서울시 마포구 홍대 앞에 위치한 ‘H-플러스’에서 진행된 선언식에는 김정태 회장을 비롯한 그룹의 관계사 대표들이 참석했다.

하나금융의 첫 번째 ESG 중장기 목표인 '2030&60'은 2030년까지 향후 10년간 환경ㆍ지속가능 부문에 대한 총 60조원의 ESG 금융 조달과 공급을 목표로 한다. 여기에는 ESG 채권 발행 25조원, ESG 여신 25조원, ESG 투자 10조원을 포함하며 이를 통해 하나금융은 사회 문제 해결과 친환경 사업에 광범위한 ESG 금융 지원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2050년까지 그룹 사업장 탄소배출량 제로와 석탄 프로젝트금융 제로를 이행하기 위한 '제로&제로'를 전략적 목표로 추진한다. 이를 통해 향후 30년 동안 그룹의 모든 관계사가 참여해 탄소중립을 달성하고, 석탄 프로젝트금융(석탄PF) 잔액을 제로로 감소시킬 계획이다.

하나금융은 ESG 경영 실천을 위해 ▲저탄소 경제체제로의 이행 촉진 ▲금융을 통한 사회적 기여 확대 ▲ESG 경영 투명성 제고 및 지속가능경영 의사결정 체계 구축이라는 3대 핵심전략 방향을 설정하고, 이를 현장에서 속도감 있고 촘촘하게 이행하기 위해 9대 핵심 과제를 병행해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ESG 경영 강화를 목적으로 이사회 내 ‘지속가능경영위원회’를 신설하고 그룹의 ESG 전략 및 정책 수립 등 주요 사항을 결정한다. 이를 통해 글로벌 ESG 이슈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효과적인 ESG 전략을 수립, ‘ESG 금융’을 바탕으로 ‘플랫폼 금융’ ‘글로벌 금융’의 그룹 3대 전략을 전개해 나간다는 설명이다.

김정태 회장은 “이번 선언을 통해 올해를 하나금융그룹의 ESG 경영 원년으로 공표하고, 지속가능한 내일을 위한 새로운 한 걸음을 내딛겠다”며 “ESG 경영을 기반으로 그룹 전반의 체질 개선은 물론 미래 세대를 위한 변화와 진정성이 담긴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현철 기자 jhchul37@

관련태그

#esg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