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현대차 i20·기아 쏘넷, 인도 올해의 차 1·2위 휩쓸어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현대차 인도공장 생산라인. 사진=연합뉴스

현대자동차와 기아가 인도 지역 공략을 위해 내놓은 완성차가 인도 내 자동차 전문기자들이 선정한 올해의 차 1위와 2위를 휩쓸었다.

현대차 인도법인은 ‘올 뉴 i20’가 인도 내에서 가장 높은 권위를 자랑하는 ‘ICOTY 2021’ 시상식에서 올해의 차로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지난 26일 인도 뉴델리 인근 구루그람에서 열린 ICOTY 2021 시상식에서 현대차 올 뉴 i20는 평가점수 104점을 얻어 올해의 차 1위에 올랐고 기아가 현지 전략형 모델로 출시한 소형 스포츠형 유틸리티 자동차 ‘쏘넷’은 91점을 얻어 2위를 차지했다.

이로써 현대차는 지난 2008년(i10), 2014년(그랜드 i10), 2015년(엘리트 i20), 2016년(크레타), 2018년(베르나), 2020년(베뉴)에 이어 통산 7번째로 인도 올해의 차를 수상하게 됐다.

ICOTY는 인도 내에서 저명한 자동차 전문기자 17명으로 구성된 평가단이 선정한다. 이들은 승차감, 안전성, 기술 혁신, 가격 대비 성능, 연비 우수성 등을 따져 점수를 매긴다.

기존 i20 모델을 완전 변경한 올 뉴 i20은 프리미엄 해치백으로 지난해 11월부터 인도 시장에서 선보인 현대차의 전략 차량이다.

인도는 전통적으로 기능성 소형차를 선호하는 트렌드가 유행하는 지역으로 알려져 있으며 현대차와 기아는 이 점을 적극 공략해 현지 소비자들을 위한 모델을 출시해 좋은 효과를 보고 있다.

정백현 기자 andrew.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