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한국철도, 옛 포항역 부지 개발 사업자 재공모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한국철도(코레일)가 옛 포항역 폐선부지 개발을 위한 민간사업자 재공모를 시행한다.

‘옛 포항역 부지 개발사업’은 KTX포항역 신설 이후 영업을 종료한 옛 포항역 인근 철도부지 2만7천여㎡를 개발하는 사업이다.

민간사업자가 한국철도 토지 매입을 전제로 한 개발매각 방식으로 진행되며, 공모기간은 29일부터 4월 4일까지로 명절 연휴를 제외한 60일간이다.

한국철도는 지난해 5월 옛 포항역 폐선부지 개발을 위해 포항시와 환지방식의 도시개발사업 추진을 협의하고, 사업자 공모를 진행했으나 유찰된 바 있다.

환지방식이란 도시개발사업 구역 내 토지 소유주에게 보상금을 지급하는 대신 개발구역 내 조성된 땅(환지)을 주는 토지보상방법을 말한다.

이번 공모에 앞서 한국철도는 ‘옛 포항역 부지 개발을 위한 업체 간담회’를 개최해 참여 업체의 의견을 청취했다. 이를 통해 평가지표 중 개발계획 배점 상향, 사업자 부담 완화를 위한 컨소시엄 구성원 확대 등의 사업 여건을 개선해 재공모를 진행키로 했다.

공모 지침서 등 자세한 내용은 한국철도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성광식 한국철도 사업개발본부장은 “옛 포항역 부지 개발 사업은 초고층 주상복합단지 개발계획으로 포항시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거듭나 구도심 활성화의 구심점이 될 것”이라며 “지자체 등 유관기관과 협력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성배 기자 ksb@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