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코로나19]국제로타리 3700지구, 코로나19 사태 극복 앞장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대구경북이 코로나19로 유례없는 고통을 겪고 있는 가운데, 국제로타리 3700지구(총재 조만현, 사진)가 코로나19 조기극복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국제로타리 3700지구는 지나 5일 재해구호기금 1억 4천만원을 마련하여 대구적십자사에 전달하고, 3700지구 봉사단을 중심으로 대구의료원 의료진들에게 약 일주일간 햄버거 등 간식을 제공하는 봉사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또한, 코로나 사태이후 주회나 모든 모임 봉사활동을 중지하여 코로나 확산을 막는데 적극 동참하고, 이러한 활동에 들어가는 비용을 재해구호기금으로 모으는 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국제로타리는 세계 120만 회원이 활동하고 있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민간봉사단체 이다.

그 중 ‘국제로타리 3700지구’는 대구를 중심으로 경산, 청도, 고령, 성주, 칠곡에서 100개 클럽이 활동하고 있으며, 무료급식봉사나 불우이웃돕기 등 지역사회에서 필요로 하는 각종 일들은 물론 국제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이 날 대구적십자사에 전달한 기금은 지난 2월 24일부터 3월 4일까지 열흘간 3700지구 100개 클럽의 소속회원들이 자발적으로 정성을 모은 1억1,000만원에 자매지구인 3710지구에서 1,000만원을 보탰다.

더불어, 그 동안 3700지구의 도움을 받았던 필리핀 마닐라 소재 국제로타리 3850지구를 비롯한 4개 지구에서 1만7,000달러(한화 2,000만원 상당)을 전해와 그 의미를 더했다.

마닐라에 있는 국제로타리 3850지구 정홍재 보조금 부위장(재 필리민 교민)은 “고국이 빨리 이 위기를 극복하기를 간절히 바라며, 적으나마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으로 필리핀 로타리안들이 정성을 모았다”고 전했다.

조만현 국제로타리 3700지구 총재는 "이번 기금은 우리 지구에서만 참여한 것이 아니라 우리가 도와주었던 필리핀에서까지 기금을 모아서 보내왔다는 점에서 금액을 떠나 그 의미가 남다르다“며 ”국제로타리 3700지구 로타리안들은 앞으로도 할 수 있는 역할을 찾아 지역내 코로나19 조기극복에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홍성철 기자 newswaydg@naver.com


관련태그

#대구

#경북

#홍성철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