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Q 단기사채 자금조달 규모 239조··· 전년比 17.4%↓

최종수정 2020-10-21 17:4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올해 3분기 단기사채를 통한 자금조달 규모는 총 238조600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50.1조원 감소했다.

21일 한국예탁결제원은 3분기 단기사채 규모가 지난해보다 17.4% 감소했다고 밝혔다.
다만 직전분기 221조8000억원과 비교하면 16조8000억원(7.6%) 증가했다.

일반 단기사채 발행량은 186조800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241조2000억원 대비 54조4000억원(22.6%) 감소했다.

유동화 단기사채 발행량은 51조800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47조5000억원) 대비 4조3000억원(9.1%) 증가했다.

만기 3개월 이내 발행량은 238조원으로 전체 발행량의 99.7%를 차지했다.

신용등급별로 A1은 221조3000억원, A2 이하는 17조3000억원으로 A1 위주로 발행됐다.

업종별로는 증권회사 123조5000억원, 유동화회사 51조8000억원, 카드·캐피탈·기타 금융업(41조원), 일반기업·공기업 등(22조3000억원) 순으로 발행됐다.

조은비 기자 goodrai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