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카드, 부산시와 핀테크산업 육성 협약

최종수정 2020-10-21 12:0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지난 20일 부산시청에서 핀테크산업 육성 업무협약을 체결한 장경훈 하나카드 사장(오른쪽)과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하나카드
하나카드가 부산시와 손잡고 지역 핀테크산업 육성에 나선다.

하나카드는 지난 20일 부산시청에서 장경훈 하나카드 사장,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이 참석한 가운데 핀테크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하나카드와 부산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위쳇페이’ 결제 인프라 확대, 외국인 카드 결제 데이터 기반 플랫폼 및 글로벌 핀테크 애플리케이션 개발, 외국인 빅데이터 지원 등에 합의했다.
하나카드는 부산지역 주요 관광지와 전통시장 내 위쳇페이 결제를 위한 플랫폼을 개발 중이다. 국내 최초로 위챗페이를 도입한 하나카드는 전국 주요 가맹점에 서비스를 제공하며 시장의 60% 이상을 점유하고 있다.

하나카드는 위쳇페이 가맹점 승인 중계 운영과 가맹점 관리를 위해 부산지역 핀테크기업을 파트너사로 선정하고 운영 노하우를 공유할 예정이다.

하나카드는 또 외국인 카드 결제 데이터를 가장 많이 보유한 카드사로서, 부산을 방문한 외국인 관광객들이 손쉽게 사용할 수 있는 플랫폼도 개발하고 있다.

하나카드는 지난달부터 부산시가 조성한 핀테크 허브센터 ‘유스페이(U-Space) BIFC’ 입주 기업을 대상으로 공모 사업을 추진해 넥솔·아이콘루프 컨소시엄, 유피체인·바름·지엠씨랩스 컨소시엄이 파트너사로 참여하고 있다.

장 사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부산시의 핀테크산업이 발전하기 기대한다”며 “하나카드 입장에서도 부산지역 내 인지도를 높이고 신규 사업을 발굴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장기영 기자 jky@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하나카드 #부산시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