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코로나 타격 PC방에 파격 지원···“상생 위한 협력 이어갈 것”

최종수정 2020-09-29 15:0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PC방 서비스 유료게임 27종 9월 이용료 페이백 결정
‘전체 사용량의 22%’ 단일 회사 최대 규모 파격 지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PC방 소상공인을 위해 넥슨이 통 큰 지원에 나선다.

29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넥슨PC방 서비스를 사용하는 PC방 사업자를 대상으로 9월 이용료를 전액 감면하기로 했다. 이번 조치에 따라 PC방 사업주들은 ‘FIFA 온라인 4’, ‘메이플스토리’, ‘서든어택’ 등 넥슨PC방 프리미엄 혜택을 제공하는 27종 게임에서 사용한 9월 이용 시간 100%를 ‘페이백’ 형태로 지원받을 수 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휴업이나 폐업을 하는 PC방이 점점 늘어나며 PC방 소상공인들의 경영난이 극한으로 치닫자, PC방 사업자와의 상생에 나선 것.
이는 게임사에서 PC방 사업주들에게 제공한 지원 방안 중 최대 규모다. 실제 PC방 게임순위 통계 사이트 ‘더로그’에 따르면 9월 전체 PC방 유료 게임 중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롤)를 제외하면, 넥슨이 서비스하는 유료 게임 사용량은 전체 사용량의 절반가량(LOL 전체 49.8%, 넥슨 22%)을 차지한다.

업계에서는 어려움에 처해있는 PC방 사업주들이 즉각적으로 체감 가능한 지원으로 작용할 것으로 예상 중이다.

이 외에도 넥슨은 ‘PC방 통합 관리프로그램’을 서비스하는 자회사 엔미디어플랫폼과 함께 PC방 지원에 앞장서 왔다. 지난 2월 영남지역을 시작으로 전국 가맹 PC방에 3, 4월분 관리비를 면제했고, 8월 19일 PC방 영업 중단 행정명령 발표 직후 영업 재개 시까지 관리비를 면제하는 추가 조치를 시행했다.

또한, 향후 코로나19가 소강 국면에 접어들면 한층 강화된 PC방 프리미엄 혜택과 프로모션 이벤트로 PC방 활성화를 위해 적극 협력 및 지원을 예고하기도 했다.

넥슨 이정헌 대표는 “코로나19로 유례없는 힘든 시기를 겪고 계신 PC방 사업자분들과 고통을 분담하기 위해 지원 방안을 마련했다. 지금의 위기를 함께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추가적인 상생 방안 마련에도 적극 나서겠다”라고 말했다.

회사 역시 “최근 제자리를 찾아가고 있는 게임산업의 위상만큼 PC방 또한 건전하고 쾌적한 문화공간으로 자리 잡아왔다”라며 “코로나19라는 예상치 못한 상황을 맞이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PC방 업계이지만, 이번 지원이 어려움에 처해있는 PC방 업계에 이 난국을 극복할 수 있는 희망의 메시지이자 적시 수혈로 작용할 수 있기를 기대해 본다”라고 덧붙였다.

장가람 기자 jay@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