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상장 재추진···2022년 목표

최종수정 2020-09-28 18:5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야놀자가 2022년을 목표로 상장을 재추진한다.

28일 야놀자에 따르면 이 회사는 최근 국내외 증권사에 기업공개(IPO) 주간사 입찰제안요청서 (RFP)를 발송했다. 이르면 다음달께 주간사를 선정할 것으로 보인다.

야놀자 관계자는 “2022년 상장을 목표로 하고 있으나 국내에 상장할지, 해외에 상장할지 구체적으로 정해진 바는 없다”고 말했다.
야놀자는 2017년 스카이레이크에서 600억원 규모 투자를 받을 당시 5년 내 IPO 조건을 내걸었다. 2018년 미래에셋대우와 대신증권을 주간사로 해 코스닥 상장을 추진하다가 일정을 변경한 바 있다.

야놀자의 지난해 매출액은 245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02.0% 증가했고 영업손실은 101억원으로 40.0% 축소했다.

정혜인 기자 hij@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