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수소 경제 구축에 9년간 2조7000억 투입한다

최종수정 2020-07-26 15:4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과기부, ‘범부처 수소 기술 개발 사업 기획안’ 마련
관계부처와 양재 aT에서 28일 대국민 공청회 진행
8월 중 예타 대상선정 위한 기술성평가 신청 예정

2020 수소모빌리티-<제1회 수소경제위원회>. 사진=이수길 기자 leo2004@newsway.co.kr

정부가 수소 기술개발 사업에 2022년부터 9년간 2조7000억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각 정부 부처들은 협을 통해 수소 생산부터 저장 및 운송, 활용, 안전·환경·인프라에 이르는 수소경제 전반에 대한 중장기 연구개발을 진행할 예정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범부처 수소 기술 개발 사업 기획안’에 대한 대국민 공청회를 28일부터 진행한다. 이번 공청회는 산업통상자원부, 국토교통부, 해양수산부, 환경부, 특허청 등 6개 부처와 함께 양재 aT센터에서 열린다.

정부는 이번 사업으로 수소 공급 인프라(생산-저장·운송-충전) 구축을 위한 기술개발과 개발된 기술 실·검증에 역량을 집중할 방침이다.

골자로는 ▲국내 수소 생산·공급 인프라 구축을 위한 기술개발 ▲해외 수소 공급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기술개발 ▲수소도시 인프라 기반의 통합 실·검증 등 3개 세부사업 등이다.
공청회 이후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의견을 취합해 사업 기획안에 반영한다. 이후 본격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오는 8월 중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선정을 위한 기술성평가를 신청키로 했다.

이수정 기자 crystal@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