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대산업개발·현대건설, 대전 대동 4·8구역 주택재개발 수주

최종수정 2020-07-20 20:5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HDC현대산업개발·현대건설이 지난 18일 대전광역시 대동 4·8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을 수주했다.

HDC현대산업개발·현대건설은 지난 18일 오후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총조합원 781명, 참석자 총 448표 중 372표를 얻어 83%의 득표율로 조합의 높은 신임을 얻으며 시공사로 선정됐다.
HDC현대산업개발과 현대건설의 대전 대동 4·8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은 총사업비 5366억 원 규모로 지하 2층~지상 35층 18개 동, 2357세대를 공급할 예정이다.

대동4·8구역은 대전역 및 지하철 1호선(대동역)이 바로 앞에 있는 역세권이며, 대전역 역세권 개발 및 대전도시철도 2호선 신설 등 다수의 개발 계획이 예정되어 있어 향후 기반 시설 개선 등으로 발전 및 주거 선호도가 높아지는 우수한 단지다.

주간사인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HDC현대산업개발과 현대건설의 높은 브랜드 가치와 오랜 노하우를 바탕으로 교육·교통·편의시설 등 모든 요건을 갖추고 있는 좋은 입지에 HDC현대산업개발의 공간 효율성을 극대화한 설계 등의 역량을 동원해 대전의 명품 주거공간을 탄생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대전 대동4·8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은 대전광역시 동구 대동 405-7번지 일원에 들어서며 앞으로 2023년 12월 공사를 시작해 2026년 9월 마무리를 목표로 진행할 예정이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서울 동대문구 제기1구역,홍은 13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 구의동 한양연립 가로주택정비사업 등 이번 대전 대동4·8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을 포함해 올해 들어 5678억 원의 수주실적을 기록했다.

김성배 기자 ksb@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