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전화 보험계약 녹취자료 관리 소홀 ‘기관주의’

최종수정 2020-07-20 08:5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서울 광화문 현대해상 본사. 사진=현대해상
전화를 이용해 보험계약을 모집하면서 고객과의 통화 내용을 담은 녹취자료 관리를 소홀히 한 현대해상이 기관주의 조치를 받았다.

20일 금융당국과 보험업계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은 최근 이 같은 내용의 부문검사 결과를 현대해상에 통보했다.

금감이 지난해 11월 실시한 부문검사 결과에 따르면 현대해상은 2005년부터 2014년까지 전화를 이용한 텔레마케팅(TM) 모집 계약 녹취파일 중 계약별로 음성 녹음자료가 불일치하는 사례가 발견됐다.
이에 따라 금감원은 경징계인 기관주의 조치와 함께 관련 임직원을 견책 또는 주의 조치토록 했다.

현대해상 관계자는 “TM 모집 관련 업무 절차를 개선하고, 재발 방지 대책을 강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장기영 기자 jky@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현대해상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