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보, 갑상선·전립선 바늘조직검사비 배타적 사용권 획득

최종수정 2020-06-10 10: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KB손해보험은 ‘KB암보험과 건강하게 사는 이야기’의 갑상선·전립선 바늘생검조직병리진단비 담보에 대한 3개월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 사진=KB손해보험
KB손해보험이 지난달 출시한 암보험 신상품 ‘KB암보험과 건강하게 사는 이야기’(이하 KB암보험)가 3개월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

KB손보는 손해보험협회 신상품심의위원회로부터 KB암보험의 갑상선·전립선 바늘생검조직병리진단비 담보에 대한 3개월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고 10일 밝혔다.

배타적 사용권은 독창적, 진보적 보험상품에 부여하는 독점 판매 권한으로, 부여 기간 다른 보험사는 유사한 상품을 판매할 수 없다.
이번 배타적 사용권 획득 담보는 업계 최초로 갑상선과 전립선의 질환 감별을 위해 바늘생검을 통한 조직병리 진단을 받았을 때 검사 결과 암이 확정된 경우뿐 아니라 암이 아닌 경우에도 연간 1회 보험금을 지급한다.

바늘생검은 통상적인 초음파 등 영상의학검사나 혁앨검사, 신체검진상 질병 의심 소견이 있는 경우 가는 바늘을 체내에 삽입해 조직표본을 채취하는 검사다.

KB손보 장기상품본부장인 배준성 상무는 “이번 배타적 사용권 획득으로 질병 예방 관점의 보장을 통해 암보험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다양한 요구를 반영해 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혁신적 상품을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장기영 기자 jky@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KB손해보험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