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 8년째 국립대전현충원 봉사활동

최종수정 2020-06-03 15:3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호국보훈의 달 맞아 순국선열·호국영령 넋 기려

김신연 사장을 포함한 한화그룹 임직원들이 태극기 교체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한화그룹 제공
한화그룹이 3일 오전 11시 국립대전현충원을 찾아 묘역 정화활동 등 현충원 봉사활동을 펼쳤다.

지난 2013년부터 8년째 이어오는 행사로, 국가를 위해 희생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되돌아보고 나라사랑 정신을 고취시키기 위해 마련했다.

이날 행사에는 김신연 한화커뮤니케이션위원회 사장을 비롯해 ㈜한화 대전사업장, 한화솔루션 중앙연구소, 한화생명 충청지역본부,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 등 대전∙충청지역 11개 계열사 임직원 60여명이 참석했다.
충청지역 봉사단은 현충탑 참배로 나라를 위해 희생하고 목숨 바친 분들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억하며 감사의 마음을 표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 국립대전현충원과 자매결연을 맺은 ‘장병 3묘역’을 찾아 묘비닦기, 태극기 교체 작업 등 주변 정화활동 펼쳤다.

한화는 이번 행사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 착용 등 생활방역지침을 준수하면서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김신연 사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들고 어려운 시기이지만 지금보다 더 어렵고 힘든 시기도 순국선열들의 숭고한 얼과 희생정신으로 지혜롭게 잘 극복했다”며 “한화그룹의 사회공헌 철학인 ‘함께 멀리’를 바탕으로 우리 모두 힘을 모아 함께 극복한다면 지금의 힘든 시기도 곧 지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이세정 기자 sj@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