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 캡처]삼겹살 가격 폭등···“거위의 배를 가르자는 건가”

최종수정 2020-05-28 16:2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7장의 카드뉴스

코로나19 창궐 이후 국내산 삼겹살 가격이 치솟고 있습니다. 축산물품질평가원에 따르면 26일 기준 삽겹살의 소비자 가격은 2년 10개월 만에 가장 비싸졌는데요.

지난 2월 14일 1㎏당 1만4,476원이던 삼겹살 가격이 26일에는 2만3,827원으로 확인됐습니다. 이달 초 1㎏당 9만1,000원대였던 한우 1등급 등심도 26일에는 9만3,124원으로 올랐습니다.

삽겹살과 한우 가격이 오르자 많은 네티즌들이 긴급재난지원금으로 소비가 활발해진 틈을 타 가격을 올린 것이 아니냐며 비난의 목소리를 내고 있습니다.
일부 네티즌들은 가격 상승은 재난지원금 때문이 아니라 다른 요인들이 복합적으로 작용했기 때문이라고 말하는데요. 저렴한 대체 부위를 사먹자고 제안하는 네티즌도 있었습니다.

오름세가 이어지고 있는 삽겹살과 한우 가격,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나요?

이석희 기자 seok@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삽겹살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