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철도, 봄철 철도시설 특별 안전점검

최종수정 2020-04-09 16:5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한국철도(코레일)가 봄철 해빙기(3~5월)를 맞아 지난 7일부터 전국의 선로 인근 낙석 위험구간 37개소를 특별 점검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점검에서는 지난 2월에 실시한 ‘해빙기 사전 점검’ 보완 사항을 다시 살피고, 급경사지의 낙석이나 위험수목을 집중 정비한다.

또한 철도 건널목을 지나는 농기계와 차량 통행이 늘어나는 농번기를 앞두고 건널목 사고 예방을 위한 사전 점검을 함께 시행한다.
점검대상은 통행량이 많은 전국 83개 철도건널목이다. 경보등, 차단기 등 건널목 설비의 정상작동 여부를 꼼꼼히 확인하고, 차량한계틀과 높이제한 표지 파손 여부를 특별 점검하고 있다.

정정래 한국철도 안전경영본부장은 “봄철 철도 현장에 대한 사전 점검을 철저히 해 사고를 예방하고, 열차 안전만큼은 빈틈없이 지켜내겠다”며 “낙석이나 농기계 등 선로 장애물을 발견하면 신속히 제보해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성배 기자 ksb@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한국철도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