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21대 총선 대비 선거통신망 준비 완료

최종수정 2020-04-09 14:5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사진=KT 제공.
KT는 21대 국회의원선거의 안정적 운영을 위해 전국에 선거통신망을 구축하고 최종 점검을 완료했다고 9일 밝혔다.

KT는 전국 3500여개 사전투표소를 비롯해 250개 개표소와 선거관리위원회 업무망 등 유무선 회선 구축을 마쳤고 선상투표를 위한 팩스망과 투표함 보관소 감시를 위한 CCTV 구축도 완료했다.

대구 및 경북 지역을 비롯해 전국 코로나19 경증환자 생활치료센터 12곳에서도 원활한 사전투표가 이뤄지도록 무선통신망을 구축하고 별도 차량 이동기지국도 추가 배치했다.
또 선거 통신망의 안정적 운용을 위해 개표가 완료되는 16일까지 선거통신 종합상황실과 전국 6개 지역상황실에서 선거 통신망을 집중 감시한다. 사이버 위협으로부터 선거통신망을 보호하는 ‘사이버 공격 대응체계’를 구축하고 실시간 공격 감시태세를 강화한다.

김준호 KT 공공고객본부장은 “21대 총선의 안정적 통신지원을 위해 전용 통신망 구축과 사전 점검을 모두 완료했다”며, “선거관리위원회와 함께 전국 투표소와 개표소 등 주요 거점에 KT 전문인력이 상주하며 모든 통신서비스를 완벽하게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어진 기자 lej@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KT #선거통신망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