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철도,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 3개월간 운영 중단

최종수정 2020-04-01 16:1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한국철도(코레일)가 4월 1일부터 3개월 간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이용객 감소를 이유로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 운영을 중단한다.

한국철도는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에서 인천국제공항에 취항하는 항공사의 체크인 서비스를 대행하고 있다.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에는 대한항공, 아시아나, 제주항공, 티웨이, 에어서울, 이스타, 진에어, 에어부산 등 8개 항공사가 입점해있다.

3월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 이용객은 하루 평균 10여명으로 급감해 이용객이 없는 날도 발생하는 등 지난해 같은 기간 190여명 대비 95%가량 줄었다.
또한 인천공항과 광명역을 오가는 KTX공항버스도 이용이 중지되며, 광명역에서 KTX를 이용해 귀가하는 ‘무증상 해외입국자’ 전용으로만 운영된다.

홍승표 한국철도 고객마케팅단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일시 조치인 만큼 양해 부탁드린다”며 “감염증 상황에 따라 운영 시기가 달라질 수 있다”고 밝혔다.

김성배 기자 ksb@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한국철도 #코레일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